[주거복지 이슈]


SH공사, ‘1사1촌 주거환경개선 사업’을 추친하다.




1사1촌 주거환경 개선 사업이란?

지난 6월부터 6개월간 ‘1사1촌 주거 환경개선 사업’을 추진했다. ‘1사1촌 자매결연사업’(2005년부터 농촌과 도시의 교류 활성화를 위하여 시작한 SH공사의 사회공헌활동으로 매년 봄·가을 연 2회 농촌의 일손돕기 봉사활동 진행)이 2020년에는 코로나19로 인한 감염을 예방하고, 공사의 전문성을 활용하여 사회공헌활동을 하기 위한 취지로 변경되었다.

 

SH공사-한국해비타트와 함께 주거환경개선 사업 공동 추진

SH공사가 자매결연 마을인 충북 제천시 백운면 도곡1리의 주거취약계층 가구를 위하여 주거환경개선사업을 진행하였다. 이와 관련하여 SH공사는 지난 5월 한국해비타트와 업무협약을 체결하였으며, 지난 6월 실사를 통해 주거취약계층 3세대를 선정하여 주거환경개선공사를 진행하였다.


공사 범위는 도장 공사에서 전기공사, 창호교체 및 지붕누수공사까지 추진되었으며, 수혜대상 세대가 추운 겨울을 아늑하게 보낼 수 있도록 진행하였다.


수혜대상자인 김모 씨는 “밝고 좋아진 집을 생각하니 매우 기쁘다. 나이 들어 욕심이 많다고 생각할까봐 전기 공사는 마음에만 간직해 두고 살았는데, 이제 마음 편히 살 수 있을 것 같다. 감사하고 앞으로도 힘든 사람들을 많이 도와주셨으면 좋겠다”라고 이번 주거환경개선사업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SH공사 임직원-직접 수혜대상 세대에 공급할 DIY(자체제작) 가구 제작 및 마스크 키트 전달

SH공사 임직원들이 코로나19를 위하여 직접 마스크 키트를 100개씩 포장하여 1사1촌 자매결연을 맺은 마을의 83세대에 전달하였다. 임직원들은 봉사활동을 본래 제천의 주거환경개선사업 대상인 세대에서 진행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로 인하여 대면 봉사활동을 진행할 수 없는 점을 고려하여, SH공사 본사에서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진행하였다.


김세용 SH공사 사장은 “코로나19로 공사 직원들이 직접 방문하여 마을을 돕지는 못했지만, 직원들이 직접 준비한 DIY 가구와 마스크 키트, 마음을 담은 편지로 따뜻한 온기가 전달되었으면 좋겠다”라는 소감과 함께 “앞으로도 공사의 본업에 충실한 사회공헌활동을 추진해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도시공간의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스마트 시민기업

06336 서울특별시 강남구 개포로621(대표전화 : 1600-3456)

모든 콘텐츠(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Seoul Housing & Communities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